시사기획 창 ‘코로나19 최전선의 기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