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기자가 쓴 책] 윤도한 기자의 말이 되는 글쓰기_MBC 윤도한 기자

윤도한 기자의 말이 되는 글쓰기

MBC 윤도한 기자 / 어암

기존의 글쓰기 책이 대부분 글을 잘 쓰기 위해 무엇을 해야 하는지 원론적인 설명에 집중했다면 이 책은 글을 이렇게 쓰라고, 또 이렇게 쓰지 마라고 구체적인 방법을 제시하고 있다. 특히 글쓰기를 시작하는 중고생, 글쓰기를 해 본 경험이 별로 없는 중장년층이 쉽게 글을 쓰는 방법에 중점을 뒀다.

카톡이나 페이스북 같은 SNS에 망설임 없이 글을 쓰는 노하우도 결국 이런 쉬운 글쓰기에서 얻을 수 있고, 자신이 쉬운 글을 쓰면 어린 자녀에게도 자신 있게 글쓰기를 지도할 수 있다고 저자는 말한다. 특히 자기소개서와 논술 시험, 대학 중간/기말 고사, 대학 과제물 작성에서도 절대적으로 필요한 건 쉬운 글쓰기라고 강조한다.

Posted in 2018년 3·4월호, 격월간 방송기자, 방송기자가 쓴 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