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기자가 쓴 책] 카오스 시대의 저널리즘_MBC 김원태 기자

카오스 시대의 저널리즘

 

카오스 시대의 저널리즘  

MBC 김원태 기자 / 지식과 감성

이제 ‘언론이 과연 존재할 만한 가치가 있는가’에 대한 고민이 필요한 시점이다. 뉴미디어 시대에는 굳이 언론사에서 일하지 않더라도 누구나 기자의 역할을 할 수 있다. 기자는 제너럴리스트가 아닌 스페셜리스트가 되어야 한다. 20년 이내에 TV방송은 사라질 것이다. 기술이라는 변하는 가치가 아니라 콘텐츠라는 변하지 않는 가치에 투자하는 것이다. ‘콘텐츠를 이기는 플랫폼은 없다’라는 말이 있듯이 콘텐츠의 가치를 더욱 높여야 뉴미디어 시대를 주도하고 있는 테크 기업의 지배에서 벗어날 수 있다.

Posted in 방송기자가 쓴 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