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_MBN 기자협회] 햇볕보다 더 뜨거운 KBS 기자들의 투쟁을 지지합니다

<햇볕보다 더 뜨거운 KBS 기자들의 투쟁을 지지합니다>

 

 

광화문을 지나며 KBS 기자가 1인 시위하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한여름 때만큼 뜨거운 햇볕 아래 양복을 입고 서 있는 모습이 안쓰러웠습니다. 하지만, 눈빛만은 그런 햇볕을 압도할 만큼 매서웠습니다. 공영방송을 지키고자하는 의지였습니다.

 

길환영 사장의 보도개입 정황은 점점 사실로 드러나고 있습니다. 국정원 댓글 사건을 축소보도 하라고 지시하고 ‘세월호 사건’ 보도에서 해경비판 기사를 못 쓰게 했습니다. 청와대의 압력에 굴복해 후배들을 기만한 것입니다.

 

길환영 사장은 당장 물러나야합니다. 업무복귀명령을 내리며 기자들을 겁박하는 건 자신의 과오를 숨기고자하는 꼼수에 불과합니다. 후배들 앞에 당당하고 싶다면 지금이라도 자리에 연연해선 안 될 것입니다.

 

이런 길환영 사장과 싸우는 KBS 기자들의 모습에 우리는 부끄러움을 느낍니다. 길환영 사장이 자행한 부당한 지시는 현재 우리나라의 많은 언론사 기자들이 받고 있는 부당한 명령과 다르지 않기 때문입니다. ‘더 이상 물러나지 않겠다’ KBS 기자협회의 이 단순하지만 힘 있는 말은 침묵하는 우리에게 경종을 울립니다.

 

‘세월호 사건’으로 국민들의 이목이 언론에 집중된 요즘 제작거부를 결정하지 쉽지 만은 않았을 것입니다. 하지만, 이번만은 정권에 휘둘리는 KBS가 되지 않겠다는 강한 의지가 기자들을 취재 현장이 아닌 거리로 이끌었습니다. 투철한 기자정신으로 반드시 승리하십시오. 용기 있는 KBS 기자협회의 제작거부를 지지합니다.

  

2014. 5. 27 MBN 기자협회

 

Posted in 성명.